Sponsor

April 28, 2020

시마노 페달 PD-EH500 사용 후기 https://t.co/j4Kjx0hhJA



April 28, 2020 at 10:19PM

산틱 다이얼 MTB 클릿 슈즈 S12025H 사용후기 https://t.co/BgGfpqC04G



April 28, 2020 at 09:53PM

HP레이저프린터 HP Laserjet M15w 개봉 및 사용후기 https://t.co/O5LlBDIcLY



April 28, 2020 at 09:25PM

April 27, 2020

April 26, 2020

April 25, 2020

강화도 한바퀴 라이딩 무릎이 아닌 허벅지가 뻐근하니 확실히 운동이 되었다 . #강화도한바퀴 #강화도 #라이딩 #로드자전거 #자전거 @강화 동막해변 https://t.co/2srsFMZhsP



April 25, 2020 at 10:57PM

조양방직 방문 #조양방직 #사람많다 @조양방직 https://t.co/C6DHqqmS15



April 25, 2020 at 10:52PM

강화도 그리 아름답지않다. #강화도 @강화도 https://t.co/qyZqC65DU5



April 25, 2020 at 10:48PM

강화도 한바퀴 라이딩 무릎이 아닌 허벅지가 뻐근하니 확실히 운동이 되었다 . #강화도한바퀴 #강화도 #라이딩 #로드자전거 #자전거


강화도 한바퀴 라이딩 무릎이 아닌 허벅지가 뻐근하니 확실히 운동이 되었다 . #강화도한바퀴 #강화도 #라이딩 #로드자전거 #자전거 via Facebook

조양방직 방문 #조양방직 #사람많다


조양방직 방문 #조양방직 #사람많다 via Facebook

강화도 그리 아름답지않다. #강화도


강화도 그리 아름답지않다. #강화도 via Facebook

April 24, 2020

Just saw this on Amazon: ABC's of Cars ,Trucks and Diggers: ABC's Truck Book for kids (Alphabet Book, Baby Book, Children's Book, Toddler Book) by Polson, Paige https://t.co/xWPMDxiQkx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02:23PM

Just saw this on Amazon: Carthage: A Captivating Guide to the Carthaginian Empire and Its Conflicts with the Ancient Greek City-States and the Roman Republic in the Sicilian Wars and Punic Wars by History, Captivating https://t.co/Vrsj0aAdla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7AM

Just saw this on Amazon: The Battle of Zama: The History of the Battle Between Rome and Carthage that Decided the Second Punic War by Charles River Editors https://t.co/PBvVrK4rYN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7AM

Just saw this on Amazon: The virus of desire. The life of passion.: A Coronavirus Covid-19 self-help erotic book by Kredens, Niedomknięty https://t.co/8vnCMXd6Tj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7AM

Just saw this on Amazon: The Return of Svel by Wee, P J https://t.co/cX1r25I23P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6AM

Just saw this on Amazon: Living Room Weight Training: Dumbbell-based exercises and routines for building strength, getting toned, and achieving the body you want at home! (Living Room Fit Book 2) by Davidson, A.K. https://t.co/xtepdiUfTn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6AM

Just saw this on Amazon: 50 Things You Needed To Hear As A Child by Jackson, Craig https://t.co/4N2yplVjyj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6AM

Just saw this on Amazon: PLANT BASED DIET: 14-DAY PLANT-BASED DIET MEAL PLAN TO RESET & ENERGIZE YOUR BODY WITH TASTY VEGAN AND VEGETARIAN SEASONAL RECIPES by J. Sloan, Dean https://t.co/GnisywcVZz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6AM

Just saw this on Amazon: The Good Apple: Discover how you can live a life of love. A fresh look at the fruit of the Spirit. by Mains, Susan E. for $0.99 https://t.co/7W5mpbZvBJ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6AM

Just saw this on Amazon: 28 Rules For Inevitable Success by McNeil, Jamie https://t.co/rzJox4ICz8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5AM

Just saw this on Amazon: Diabetic Cookbook: Wholesome Meal Prep BREAKFAST, LUNCH and DINNER Healthy & Delicious Recipes (Healthy Food Book 2) by Kay, Alla https://t.co/29MoRfHJZG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5AM

Just saw this on Amazon: Martin Chalk and the Case of the Underworld King by Stella, Bruno https://t.co/DFvegbu2L4 @amazon 님이 공유



April 24, 2020 at 10:04AM

Just saw this on Amazon: Martin Chalk and the Case of the Underworld King by Stella, Bruno https://t.co/FM50uimnsZ



April 24, 2020 at 10:03AM

April 23, 2020

📚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


??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 블로그 원문: https://widereading.com/491 한 줄 평: 매사 15분 전에 준비하자. 키워드: 15분 자투리 시간을 메인 시간으로 '1일 15분 활용의 기술'을 읽고 나서 하루 중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은 많지 않다. 15분은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시간인데 무엇인가 시작하기엔 애매한 시간이다. 하지만, 일단 시작하면 생각 보다는 긴 시간이다. 작가는 이런 부분을 인지하고 있다. 15분을 활용할 수 있는 부분을 끼어맞추기 방식으로 설명해주고 있다. 작가는 와다 히데키라는 일본사람이다. 그래서 사례 중에 도쿄 이야기가 자주 나온다. 황미숙님이 번역했는데 마지막 옮긴이 글에서 자신의 삶 속에서 이 책의 내용을 실천한 내용이 나온다. 참…… 지행합일은 어려운 것인데…………………………………. 활자도 크고 무엇보다 황미숙님이 쉽게 번역을 해주어서 엄청 빨리 읽을 수 있다. 나도 모르게 속독으로 읽고 있음을 발견하게 된다. 1시간 안 쪽으로 읽을 수 있다. 마지막 표지에 핵심 문구가 친절하게 수록되어 있다. 15분의 핵심은 '15분 전'이다. 미리 준비함으로써 마음의 여유와 대처 능력이 향상 됨을 말하고 있다. 소장각은 아닌 것 같다. 대여각이다. #와다 히데키 #1일 15분 #황미숙 ---------------------------------------------------- 소스 1일15분 활용의 기술.jpg Clear Waters- by Kevin MacLeod (incompetech.com).mp3 ??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flv ??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jpg ??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mp4 ??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psd ??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txt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spj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wav 와다 히데키의 '1일 15분 활용의 기술' 서평_1.wav 짝사랑_by bgmstore.net.mp3

Just saw this on Amazon: WHEN HE VANISHED a totally addictive thriller with a breathtaking twist by BREARTON, T.J. https://t.co/JVce1OffAY



April 23, 2020 at 12:16PM

April 22, 2020

단풍나무 #단풍나무 #나무 #수묵느낌 @사당 어딘가 https://t.co/CAE99AhqYZ



April 22, 2020 at 01:47PM

단풍나무 #단풍나무 #나무 #수묵느낌


단풍나무 #단풍나무 #나무 #수묵느낌 via Facebook

Just saw this on Amazon: Buy Your Own Island: The Ultimate Guide to Breaking Free and Making Your Dreams Reality by Flood, Danny https://t.co/8EyvTQwLKN



April 22, 2020 at 11:25AM

Buy Your Own Island: The Ultimate Guide to Breaking Free and Making Your Dreams Reality


via Facebook https://www.amazon.com/Buy-Your-Own-Island-Ultimate-ebook/dp/B00SMHMLOQ/ref=as_li_ss_shr?ie=UTF8&linkCode=shr&tag=widereadingcom-20&language=en_US&creativeASIN=B00SMHMLOQ&camp=213733&creative=399837&linkId=8841ce5d98b037da4e8cba6b22c137c6

Just saw this on Amazon: Kali Linux for Beginners: Computer Hacking & Programming Guide With Practical Examples Of Wireless Networking Hacking & Penetration Testing With Kali Linux To Understand The Basics ... by Hacking In Deep, Learn Computer https://t.co/sQEzWSkNfV



April 22, 2020 at 09:46AM

Kali Linux for Beginners: Computer Hacking & Programming Guide With Practical Examples Of Wireless Networking Hacking & Penetration Testing With Kali Linux To Understand The Basics Of Cyber Security


via Facebook https://www.amazon.com/gp/product/B08744RPR9/ref=as_li_ss_shr?ie=UTF8&linkCode=shr&tag=widereadingcom-20&language=en_US&creativeASIN=B08744RPR9&camp=213733&creative=399837&linkId=8c6e8f65544697019c78ff12f3ae6462

April 21, 2020

Just saw this on Amazon: Sidonia's Thread: The Secrets of a Mother and Daughter Sewing a New Life in America by Marcus, Hanna Perlstein https://t.co/vV4UxUdozk



April 21, 2020 at 08:54AM

Just saw this on Amazon: Free Country: A Penniless Adventure the Length of Britain by Mahood, George https://t.co/BK3SLAM2hj



April 21, 2020 at 08:53AM

Just saw this on Amazon: American Warrior by Snyder, James https://t.co/uej9FMho8R



April 21, 2020 at 08:53AM

Just saw this on Amazon: Squabbit Farm by Owen, J https://t.co/4bAI0qfIE7



April 21, 2020 at 08:52AM

Just saw this on Amazon: Creepypastas: Stories the Night Told by Lee, Joshua https://t.co/QhHWRo9tHc



April 21, 2020 at 08:51AM

Just saw this on Amazon: Un-Making a Murderer: The Framing of Steven Avery and Brendan Dassey by Keogh, Tracy https://t.co/tmiFZVlJ9J



April 21, 2020 at 08:51AM

Just saw this on Amazon: Memory's Mirror by Bevins, B. R. https://t.co/JxtWHGZNdI



April 21, 2020 at 08:50AM

Just saw this on Amazon: Inferno: A Novel by Bevins, B. R. https://t.co/K7p6evLJJo



April 21, 2020 at 08:49AM

Creepypastas: Stories the Night Told


via Facebook https://www.amazon.com/dp/B081ZKLZ8H/ref=as_li_ss_shr?ie=UTF8&linkCode=shr&tag=widereadingcom-20&language=en_US&creativeASIN=B081ZKLZ8H&camp=213733&creative=399837&linkId=a1b87ffd5f99365e68a51bf3762fded9

Un-Making a Murderer: The Framing of Steven Avery and Brendan Dassey


via Facebook https://www.amazon.com/dp/B01M5FWM6J/ref=as_li_ss_shr?ie=UTF8&linkCode=shr&tag=widereadingcom-20&language=en_US&creativeASIN=B01M5FWM6J&camp=213733&creative=399837&linkId=a984f086eb4f415798d8a63fb6b45481

Memory's Mirror


via Facebook https://www.amazon.com/gp/product/B07QHX5WYR/ref=as_li_ss_shr?ie=UTF8&linkCode=shr&tag=widereadingcom-20&language=en_US&creativeASIN=B07QHX5WYR&camp=213733&creative=399837&linkId=649435a8af53d51e47cff9c9d5c0b224

다정한 말에서는 꽃이 핀다 잘했다, 고맙다, 예쁘구나, 아름답다, 좋아한다, 사랑한다, 보고 싶다, 기다린다, 믿는다, 기대된다, 반갑구나, 건강해라... 내 인생에 도움이 될 말은 의외로 소박하다 너무 흔해서 인사치레가 되기 쉽지만 진심을 담은 말은 가슴으로 느껴지는 법이다 -서영아, <�네이키드 소울>-


다정한 말에서는 꽃이 핀다 잘했다, 고맙다, 예쁘구나, 아름답다, 좋아한다, 사랑한다, 보고 싶다, 기다린다, 믿는다, 기대된다, 반갑구나, 건강해라... 내 인생에 도움이 될 말은 의외로 소박하다 너무 흔해서 인사치레가 되기 쉽지만 진심을 담은 말은 가슴으로 느껴지는 법이다 -서영아, <�네이키드 소울>- via Facebook

Tristan Faure (https://fauretristan.artstation.com/) "Fox" 2017


Tristan Faure (https://fauretristan.artstation.com/) "Fox" 2017 via Facebook

Vincent van Gogh (https://en.wikipedia.org/wiki/Vincent_van_Gogh) "Memory of the Garden at Etten" 1888


Vincent van Gogh (https://en.wikipedia.org/wiki/Vincent_van_Gogh) "Memory of the Garden at Etten" 1888 via Facebook

April 20, 2020

목감천의 철로 https://t.co/uJYeMPh4sL



April 20, 2020 at 01:22PM

목감천 주말 농장의 풍경 https://t.co/kSdW5fLGVf



April 20, 2020 at 01:22PM

초록 초록 https://t.co/wuSGu6aSn7



April 20, 2020 at 01:20PM

Just saw this on Amazon: 100 Favorite Kids Meals- Kid Friendly Dinner Recipes (Family Menu Planning Series Book 2) by Madson, Debbie https://t.co/rUvZEd45mo



April 20, 2020 at 01:17PM

100 Favorite Kids Meals- Kid Friendly Dinner Recipes (Family Menu Planning Series Book 2)


via Facebook https://www.amazon.com/dp/B00EH2ETI6/ref=as_li_ss_shr?ie=UTF8&linkCode=shr&tag=widereadingcom-20&language=en_US&creativeASIN=B00EH2ETI6&camp=213733&creative=399837&linkId=61bd60ebdd9cfdc8619f0c6378712fb0


via Facebook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235528624471372&set=a.114311999926369&type=3

via Facebook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235528597804708&set=a.114311999926369&type=3

via Facebook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235528577804710&set=a.114311999926369&type=3

via Facebook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235526964471538&set=a.114311999926369&type=3

via Facebook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235526934471541&set=a.114311999926369&type=3

via Facebook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235526894471545&set=a.114311999926369&type=3

Samsung SSD 860 EVO 1TB 2.5 Inch SATA III Internal SSD (MZ-76E1T0B/AM)

테스트 발행

via Facebook https://www.amazon.com/gp/product/B078DPCY3T/ref=as_li_ss_shr?ie=UTF8&psc=1&linkCode=shr&tag=widereadingcom-20&language=en_US&creativeASIN=B078DPCY3T&camp=213733&creative=399837&linkId=2effb0e33ced47495d305d4c5023afc0

Revant Replacement Lenses for Oakley Mainlink - Compatible with Oakley Mainlink Sunglasses

변색렌즈 비추
via Facebook https://www.amazon.com/gp/product/B071VJVGJ2/ref=as_li_ss_shr?ie=UTF8&psc=1&linkCode=shr&tag=widereadingcom-20&language=en_US&creativeASIN=B071VJVGJ2&camp=213733&creative=399837&linkId=599e033724feb1a5e7a8127d58a8f00b

2015년에 구입한 크로스백, 아이패드미니 사이즈이다. 좋다. 가죽이어서 더 더욱 좋다.Just saw this on Amazon: Visconti 16113 Cross Body Bag, Oil Brown, One Size by Visconti for $72.51 https://t.co/BdFK38tSF0



April 20, 2020 at 11:54AM

2017년에 구입한 카메라 가방, 아직도 잘 사용하고 있다. 좋다.Just saw this on Amazon: Manfrotto MB MA-BP-A1 Advanced Active Backpack I (Black) by Manfrotto for $69.99 https://t.co/nhfcRp37bV



April 20, 2020 at 11:54AM

삼성SSD 유용하게 잘 사용하고 있다. Check out this Amazon deal: Samsung SSD 860 EVO 1TB 2.5 Inch SATA III Internal SSD (MZ-76E1T0B/AM) by Samsung https://t.co/AGbOuC8kUd @amazon 님이 공유



April 20, 2020 at 11:52AM

Just saw this on Amazon: UFOs & Aliens: UFO Secrets - Area 51, Alien & UFO Encounters, Alien Civilizations & New World Order (Extraterrestrial, Alien Abduction, Conspiracy Theories, ... https://t.co/FA4gIITqsm @amazon 님이 공유



April 20, 2020 at 11:50AM

April 19, 2020

제레드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 블로그 원문: https://widereading.com/490 셜록 홈즈 같은 남자 제레드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를 읽고 나서 한 줄 평: 인간은 동물이다. 하지만 차이점이 있다. 그것에 대한 해답을 제시하는 '제3의 침패지' 우연히 남들 다 읽어 본다는 '총,균,쇠'를 읽게 되면서 제레드 다이아몬드란 사람을 알게 되었다. 그러면서 가까운 주변에 이 사람의 책들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하나 하나 읽으면서 '제3의 침팬지'도 읽게 되었다. 그는 이 책을 그의 아들을 위해서 썼다고 하는데….. 확실히 학문적인 내용인데 쉽게 읽을 수 있었다. 한글로 쓰여졌는데 이해를 못하는 책들도 많은데 이 책은 속독도 가능할 만큼 쉽게 쓰여졌다. 번역을 잘해서 일 수도 있겠다. 왜 사는가?? 인간은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이런 원초적인 질문에 대한 답을 찾을 수 있다. 제3의 침팬지를 읽고 '총,균,쇠'를 읽으면 인간과 문명에 대한 나름대로의 가치관을 세울 수 있다. 그 책을 이해함에 있어서 목차 다음으로 핵심이 되는 것이, 마케팅을 위해서 표지에 있는 문구나 뒷 부분의 간단한 한 줄 평일 것이다. 자, 그럼 한 번 보자…. 어떻게 단 1.6%의 유전자 차이가 인간과 침팬지를 갈랐는가! 수 만년에 걸친 파괴행위와 폭력성으로 멸망 위기에 빠진 인류, 구원의 길은 무엇인가? 쉽고 재미있게 풀어 쓴 인류의 과거와 미래에 대한 진화론적 통찰과 전망 인간은 어디서 왔고 어디로 가는가를 깨닫게 한다. 베스트셀러가 될 만한 과학서적이다. 제 3의 침팬지를 읽으면서 느낀 점 현학적인 내용을 너무 쉬운 문체와 논리로 설명하고 있다. 참 좋은 책이다. 창조론 , 진화론 후훗…. 작가는 낙관적으로 미래를 보았지만…. 선악적이다. 인간은………. 작가도 인간은 환경적 동물이라고 언급하듯이 그 스스로의 바운더리에서 이야기를 풀고 있다. 있지도 않고 증명 되지도 않은 것들을 논리적으로 마치 사실처럼 이야기하고 있다. (물론, 사실 일 수도 있겠지만 대부분 추론이다.) 발전의 종착지가 파괴라면 외계생명체의 방문이 없는 것이 이해 간다는 추론에 혀를 내두르게 된다. 인과응보, 권선징악은 없으며 스스로 만들어 가는 것이다. 전체적인 줄거리 인간은 익히 알고 있듯이 창조된 것이 아니라 진화의 산물이다. 그것은 어디서 왔을까? 작가는 침팬지와 유전자 정보가 1.6% 밖에 차이 나지 않는다는 점을 들어서 침팬지에서 분기되어 지금의 인간이 되었다고 설명하고 있다. 제3의 침팬지로 책 제목이 명명된 것은 인류를 포함해 3종류가 유전자가 비슷하기 때문이다. 이렇게 비슷한 침팬지 중에 어떻게 인류만 이 세계를 지배 할 수 있게 되었는가… 작가는 그것을 대약진이란 표현으로 해당 시점을 설명하면서 언어의 사용을 핵심 포인트로 꼽았다. 음성 언어를 사용할 수 있게 되면서 지식의 전파가 다음 세대로 전해질 수 있으면서 점점 지적인 생명체로 거듭났다는 것이다. 그럼 , 이런 인간이 동물과는 어떤 부분에서 어떻게 다르며 어떤 부분이 인간일 수 있게 하는 것일까? 생식기의 구조와 은밀한 성교, 폐경기, 혼외 정사, 인종의 다양성 등등 여러 가지 기존 동물 들과의 유사성 그리고 차이점을 제시하면서 인간이 인간 일 수 있었던 부분들에 대해서 설명하고 있다. 아니, 추론하고 있다. 대단한 용기다. 전 후 사정이나 지식을 조합해서 확실한 것처럼 결론을 내리고있다. 그 과정이 논리적이어서 읽는 동안 반박하고 싶은 생각이 안 났다. 인간은 왜 흡연과 음주, 약물로 자신의 신체를 학대하는가? 이런 부분도 진화론적으로 설명해주고 있다. 동족 학살을 서슴지 않는 인간의 폭력성에 대해서도 설명해주고 있다. 다른 동물에서도 동족 학살은 보여지는데 그런 부분을 잘 비교하면서 왜 전쟁을 하고 다른 민족을 학살하는지 알려준다. 지구 생명체를 인간이 왜 멸종 시키고 있으며 앞으로 어떤 일이 벌어질지도 상상하게 해준다. 작가는 결말을 낙관적으로 보고 있는데 아무래도 무식한 인간들 보다는 교양 있는 인간들이 이 세계를 올바른 길로 인도할 것이란 낙관적인 생각을 하는 것 같다. 독서노트 511페이지: 나의 아이들과 손자들에게 과거를 이해하고 미래로 나아가는 데 지침이 될 만한 회고록 작가가 전하고자 하는 핵심 내용이 에필로그에 있다. 38~39 페이지: 목차에 대한 설명 자신의 주장을 체계적으로 펴기 위해서 서두 부분에 이 책에서 다루고 있는 내용에 대해서 스스로 설명해주고 있다. 유시민 작가가 논리적인 책 중 하나로 "총,균,쇠"를 추천한 글을 본적이 있는데 '제레드 다이아몬드' 작가 자체가 논리적인 사람인 것 같다. 라스코 벽화는 이 글 하단에 수록했다. 개인적으로 감흥을 많이 받은 벽화다. 인간은 동굴에서 영감을 얻는다고 한다. 랄프 월도 에머슨이 자기신뢰에서 내면에 집중하라고 했듯이 원시인들은 이미 그 진리를 알고 있었던 것이다. 인간과 동물의 가장 큰 차이점이다. ---- 음성 언어 인간의 수명 : 오래 살아야 후손에게 지식 전달이 가능하다. 정소의 크기 : 번식과 유희 폐경기 : 무작정 낳는 것 보다는 훈육에 매진하자. 116페이지: 부부가 생겨난 원인 250페이지: 인간과 동물과의 본질적인 차이는 예술을 제외하고는 거의 없다고 생각된다. 예술~~~~~~~~~~~~~~~~~ 예술을 모른다면 짐승이란 이야기다. 우리가 어떤 인간이 되는가는 우리가 어디에 살고 있는가에 따라 규정된다. 인간은 환경적 동물임을 설명하고 있다. 맹모삼천이 떠오른다. 수 많은 자기계발서에서도 환경의 중요성에 대해서 역설하고 있다. 505페이지: 대약진은 인간의 언어 능력이 완성됨으로써, 가능했다고 생각된다. 엄청난 양의 참고문헌……. 작가는 피곤한 직업 같다. 1996년 초판…. 이 때 이런 양서를 접했다면…………………… 옮긴이: 김정흠, 너무 쉽게 잘 번역해주셨다. 결론 (Conclusions) '총,균,쇠'를 먼저 읽고 이 책을 읽었는데 비슷한 내용이 많이 나온다. 해박한 지식으로 앞 뒤 사정을 조합하여 있었을 것 같은 일을 잘 설명해주고 있다. 마치 셜록 홈즈처럼 딱딱 들어맞게 설명을 해주기에 그 시대에 살지 않았지만 정말 그랬을 것 같은 느낌을 준다. 무지했던 나에게 내가 누구이며 어디서 왔고 어디로 갈지 그리고 왜 사는지에 대한 해답을 제시해준다. 권고사항 (Recommendations) 반드시 일독이 필요한 책이다. 어제 보다 1%로 나은 인간이 되길……….. #제3의 침팬지 #제레드 다이아몬드 #인문학 #진화 ------------------------------------------------------------------------------------ 소스 4536-touching-moments-four---melody_by Kevin MacLeod (incompetech.com).mp3 4537-touching-moments-one---pulse_by Kevin MacLeod (incompetech.com).mp3 Clear Waters- by Kevin MacLeod (incompetech.com).mp3 Dream_by bgmstore.net.mp3 Lightness Within (calm) [HQ] by relaxdaily.net.mp3 Particles of Life (radio edit) [HQ] by relaxdaily.net.mp3 The Chauvet Cave 프랑스 쇼베 동굴의 벽화.jpg The Chauvet Cave 프랑스 쇼베 동굴의 벽화_1.jpg The Chauvet Cave 프랑스 쇼베 동굴의 벽화_3.jpg The Chauvet Cave 프랑스 쇼베 동굴의 벽화_4.jpg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flv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jpg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mp4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psd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spj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txt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wav 다이아몬드의 '제3의 침팬지' 서평_1.wav 라스코 동굴.JPG 스페인 알타미라 동굴 벽화.jpg 짝사랑_by bgmstore.net.mp3

April 17, 2020

미야나가 히로시의 '세렌디피티의 법칙' 서평


미야나가 히로시의 '세렌디피티의 법칙' 서평 블로그 원문: https://widereading.com/507 부제: 노력한 끝에 찾아오는 우연한 행운 행운도 노력이다. '세렌디피티의 법칙'을 읽고 나서 한 줄 평: 특정 키워드의 책은 한계가 있는 것인가? 키워드 : 행운, 환경 세렌디피티(serendipity): 행운을 불러오는 '능력'이 발휘되는 현상 세렌디피티에 대해서 소개하는 책이다. 생소한 용어인데 위대한 발견이나 발명은 우연한 행운에서 비롯된다는 것이다. 그 예로 포스트잇의 발명을 들고 있다. 이 외에도 여러 가지 사례를 들고 있다. 우연한 행운을 가져오는 것도 능력인데 이것을 가져오는 방법도 소개하고 있다. 환경의 변화 다독으로 지식의 연계 무관계에서 관계의 발견 예상외의 생각 등등 환경의 변화와 다독을 통한 지식의 연계는 공감이 많이 갔다. 261페이지의 나름 분량이 있는 책인데.. 목차가 너무 상세하게 되어 있어서 목차만 보아도 될 정도이다. 우종민의 '티모스 실종 사건' 서평 이전에 '티모스 실종 사건'이란 책을 본 적이 있는데 '세렌디피티'를 보다 보니 티모스란 용어가 떠올랐다. 하나의 키워드로 된 책들은 아무래도 종착지가 그것이기에 뭔가 아쉬움이 남는 것 같다. 새로운 아이디어를 만들기 위해서는, 환경 변화의 중요성과 다양한 분야의 독서를 통한 지식의 연계 필요성을 인지하고 있던 사람이라면 읽을 필요가 없겠다. ▶독서 노트 "행운"을 맞이하기 위해서는 씨앗을 많이 뿌려 놓아야 한다. 35페이지: 일을 재미로 느끼게 되어야 비로소 행운의 여신이 웃음을 보이는 것이다. 100페이지: 환경을 바꾸면 ON 상태로 변화한다. 199페이지: 능동적 행동으로 시야를 넓히고 환경 자체를 바꾸어야 한다. #세렌디피티 #미야나가 히로시 #행운 #환경 #독서

April 11, 2020

니코스 카잔자키스의 '그리스인 조르바' 서평


니코스 카잔자키스의 '그리스인 조르바' 서평 블로그 원문: https://widereading.com/489 자유로운 영혼 '그리스인 조르바'를 읽고 나서 한 줄 평: 직접 경험으로 충분히 현명한 삶을 살 수 있다. 그리스인 조르바는 목차가 없어요. 최근에 읽은 책들은 거의 대부분 목차가 있어서 내용을 파악하는데 도움이 많이 되었는데…… 즉흥적으로 쓴 것일까요????? 이 책을 읽다 보면 대비라고 해야 하나요. 그런 부분이 보여요. 직접경험 -- 간접경험 젊은이 -- 늙은이 전자는 화자고 후자는 조르바에요. 책에서도 자유란 말이 자주 나와요. 화자인 니코스 카잔차키스는 조르바를 언급하면서 자유라는 단어를 많이 사용하는데 완독을 하고 나니, 조르바가 자유인이라기 보다는 한량, 난봉꾼 …… 그런 느낌이였어요. 물론 깨끗한 영혼의 소유자임에 틀림없는 것 같아요. 그것을…… 니코스 카잔차키스가 잘 포장한 것 같아요. 이것 저것 재거나 따지지 않고 본능대로 행동하고 사리에 맞게 행동하는 것은 맞긴 하지만 어떤 부분에서는 도저히 공감할 수 없는 부분들도 있었어요. 작가인 니코스 카잔차키스가 아름다운 문체는 이렇게 써야 한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는 작품이에요. 상황과 풍경이 아름답게 상상이 되게 상당히 잘 묘사하고 있어요. 작가가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가 무엇일까 생각을 많이 해보았어요. 그런데, 모르겠어요. 작가가 하고싶은 말이 무엇인지 모르겠어요. 그 만큼 모호해요. 뭔가 확 결론이나 결정적인 것은 없지만 명작이란 느낌은 들어요. 지나가는 이를 붙잡고 '그리스인 조르바'는 이런 이런 책이며 작가가 이런 이런 이야기를 하고 싶어한다. 이렇게 설명하기가 힘든 내용이에요. 그래서 언젠가 한 번 더 읽으면 이해가 갈까 그런 생각이 들어요. 전체적인 줄거리 주인공은 크레타섬으로 돌아와서 갈탄 사업을 하고자 한다. 도중에 조르바를 만나게 되어 탄광의 감독으로 임명하게 되며 함께 근 1년간을 생활하며 자신과는 상반되는 조르바의 가치관과 인생관에 매료되고 영향을 많이 받게 된다. 가슴에 꽂힌 페이지 및 구절 페이지 : 28 조르바에게서 고흐가 보인다. 그래서 조르바가 범인이 아님을 알 수 있다. 페이지 : 91 조르바에게는 책, 격언, 속담, 철학이 필요 없음을 보여준다. 오직 직접경험을 통하여 깨달은 것으로도 충분히 현학적임을 보여준다. -- 공감이 안가는 부분이다. 직접경험엔 한계가 있다. 같은 경험을 하더라도 누구는 단순한 경험이지만 누구는 깨닫는다. 그러고 보면 조르바는 단순한 사람이 아닌 것 같다. 직접경험에서 삶의 철학을 스스로 터득하는 것 같다. 페이지 : 134 '산다는 게 다 말썽인 거요' ……. 난봉꾼이자 철학자 같다. 지행합일이 되기에 누구도 조르바를 폄하 할 수 없다. 페이지 : 156 행복이란…... 페이지 : 176 그리스도, 부처 이야기기 많이 나온다. 작가는 구도자였던 것 같다. 페이지 : 335 인생의 허무를 보여주는 장면… 더 살고 싶어서 바둥거리는 인간과 그 죽음을 일상인 듯 기다리는 인간들... 페이지 : 345 책쟁이의 껍떼기를 꼬집는 조르바 양서는 마음의 양식이라는 흔히 알고 있는 책의 이로움을 허무하게 만들어 버린다. 페이지 : 349 삶의 목적과 세상의 목적에 대해서 고민하는 화자 주변인들에게 왜 사냐고 물어보라….. 빠르게 명확하게 답변할 수 있는 이가 흔치 않다. 페이지 : 357 3가지 인간의 삶 즐기는 유형 이타적 유형 우주적 유형 화자는 우주적 유형인 듯 하다. 작가가 인생을 살면서 깨달은 삶의 방식을 엿 볼 수 있다. 페이지 : 374 무소유의 기쁨을 깨달은 화자 페이지 : 403 호메로스, 베르그송, 니체, 조르바… 작가 카잔차키스에게 많은 영향을 준 인물들.. 페이지 : 404 작가의 사상을 엿볼 수 있다. 종교에 관심이 많았고 존재의 가치나 그 이유에 대해서 생각이 많았음을 엿 볼 수 있다. 결론 (Conclusions) 문체가 상당히 아름답고 다루어 지고 있는 주제도 철학적 이에요. 그래서 밑줄 그을 것 같은 교훈적인 문장들이 많아요. 하지만, 조르바의 사생활이 난잡하고 그것을 포장을 하고 있지만 그래도 무책임하게 삶을 사는 것 같아요. 그래서 자유라는 키워드로 아름답게 치장한 느낌이 들어요. 언젠가 다시 읽어볼 기회가 있다면 그때는 다시 다른 느낌으로 다가 올 것 같은 작품이에요. 번역이 잘 되어 있어서 읽기 수월한 편이에요. 권고사항 (Recommendations) 뒷 부분 '작품 해설_조르바와 니코스 카잔차키스' 를 먼저 읽고 본문을 읽으세요. 그러면 좀 더 이해하는데 수월해요. #그리스인 조르바

송봉모의 '내 이름을 부르시는 그분' 서평


송봉모의 '내 이름을 부르시는 그분' 서평 블로그 원문: https://widereading.com/506 자신을 버리고 그분 가까이 '내 이름을 부르시는 그분'을 읽고 나서 ▶한 줄 평 : 가족, 자신을 버리고 십자가를 지라고 한다. 그 동안 소개해본 '성서와 인간' 시리즈 송봉모의 "상처와 용서" 서평 - 1 송봉모의 "광야에 선 인간" 서평 - 2 송봉모의 '세상 한복판에서 그분과 함께' 서평 -11 송봉모 신부의 '성서와 인간' 시리즈 중 12번째이다. '성서와 인간' 시리즈는 처음 가톨릭에 입교를 하는 신자들에게 신앙생활에 대한 길잡이 역할을 하는 것 같다. 1~12 권 까지 그 구성도 잘 짜여져있다. 12권은 그 엔딩에 맞게 신자로써 가져야하는 희생과 투신을 언급하고 있다. 작가가 전하고자하는 메시지 : 165페이지에 요약되어 있다. 평신도의 삶이 부름 받은 삶이다. 삶의 의미는 주님의 생명사업 도구가 되어갈 때 생긴다. 그 분의 참다운 도구가 되기 위해 필요한 세가지 훈련 그 분의 참된 제자가 되기 위해 꼭 필요한 본질적 태도 -- 겸손 주님께서 요구하는 희생과 투신 가족에서 자유로워지는 것(예수님을 향한 사랑과 관심이 우선) 자기 자신을 버리는 것(내적 성향과 자아) 십자가를 지고 예수님을 따라가는 것(자신과 주위 환경에서 오는 어려움) 위 내용을 설명하기 위해서 각종 예와 사례를 들며 소개하고 있다. 총 174페이지로 그리 긴 글은 아닌데...... 가슴에 팍 와 닿는 무언가는 없는 것 같다. ▶독서 노트 9페이지: 빨리 죽는 것은 삶에서 의미를 찾지 못했기 때문이다. 16페이지: '우리가 어떤 험악한 처지에서도 삶의 의미를 찾을 수 있다면, 우리는 살아갈 힘을 얻는다.' 36페이지: 주님을 따라가면 내적 평화와 안정을 얻을 수 있다. 59페이지: '장기'가 끝나면 왕이나 졸이나 말이나 다 같은 상자로 되돌아간다. 77페이지: 소명으로서의 직업은 하느님을 섬기는 것이다. 즉, 사랑의 수고를 하는 것이다. 84페이지 그리스도인의 태도 다른 사람의 눈을 의식해서 일하지 않는다. 일하는 동기가 하늘나라 상급에 있음을 배운다. 99페이지: 왜 태어났는가? 그 이유는 하느님을 찬미하고 하느님께 영광을 드리기 위해 창조되었다. 113페이지: 누군가를 향해 타오른는 마음은 '빚진 자의 심정'이다. 121페이지: 가족, 자신을 버리고 십자가의 길을 따라가라. 143페이지: 옛 인간을 벗어버리고 새 인간을 입는 훈련을 계속해야 한다. 157페이지: 한 평생 제 십자가를 지고 그분을 따라가라. #송봉모 #성서와 인간 #내 이름을 부르시는 그분 #종교서적 #가톨릭 #기독교

April 10, 2020

파울로 코엘료의 '마크툽' 서평


1페이지의 마음의 양식 '마크툽'을 읽고 나서 블로그 원문: https://widereading.com/488 마크튭 : 아랍어인 마크툽은 '그렇게 기록되어 있다'는 뜻이다. 한 줄 평: 자신 내면의 목소리에 집중해라. 마크튭은 179개의 짧은 에피소드로 이루어진 일종의 격언같은 책이다. 삶을 먼저 산 사람들의 삶의 노하우들이 수록되어 있다. 조금은 종교적인 색채가 강한 내용들이 많지만 자신을 돌아보고 반성하게 되는 문구들도 많다. 여러 에피소드가 나오지만 전체적인 스토리는 '남들 시선 의식 하지 말고 자신의 내면의 목소리에 충실하게 삶을 살아라'는 것으로 귀결 된다. 랠프 월도 에머슨의 '자기신뢰'와 상통하는 부분이 많다. 1,2페이지의 짧은 이야기와 아름다운 삽화로 인해서 쉽게 읽혀진다. 즉, 절로 읽혀지며 핵심 포인트는 다른 색채의 문장으로 되어 있다. 마크튭 : 아랍어인 마크툽은 '그렇게 기록되어 있다'는 뜻이다. 해설출처 : 알라딘 이 책은 파울로 코엘료가 1993년 6월 19일부터 1994년 6월 11일까지 1년 동안 브라질 신문 「 라 폴라 지 상파울루」에 연재한 글들 중에서 선별해, 황중환의 일러스트를 추가하여 묶은 것이다. 책에 담긴 이야기들은 11년의 세월 동안 스승에게 받은 가르침과 지인들이 전해준 인상 깊은 에피소드들이다. 가슴에 잔잔한 물결이 와 닿았던 에피소드들... 027 :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생각하는가 하는 것은 별로 중요하지 않다. 그들은 결국 자기 마음대로 생각할 것이기 때문이다. 그러니 마음을 편히 가져라. 세상이 너희 주변에서 움직이도록 내버려두고, 스스로에게 놀라움을 느끼는 기쁨을 누려라. 032 : 우리의 인생은 나날이 기적이다. 083 103 110 : 겸손한 태도로 사랑을 찾아라. 영적 수행에서 그렇듯, 많이 줄수록 더 많은 보답을 받을 것이다. 165 : 인간이 만들어낸 살상 무기 중 가장 지독하고 비열한 것은 말이다. 173 #마크툽 #파울로 코엘료 #황중환

April 9, 2020

김철민의 '동유럽의 민족 분쟁' 서평


김철민의 '동유럽의 민족 분쟁' 서평 블로그 원문: https://widereading.com/487 유고슬라비아의 추억 '동유럽의 민족 분쟁'을 읽고 나서 한 줄 평: 민족이 국경을 만든다. 서유럽에 비해 동유럽은 왠지 어둡고 우울하고 다크한 느낌이다. 사실 유럽에 대해서 쥐뿔도 모르지만 서유럽은 익히 알고 있다는 착각 속에 살고 있는 것 같다. 우연히 " '동유럽의 민족 분쟁' 보스니아ㆍ코소보ㆍ마케도니아' "를 읽게 되었다. 보스니아, 코소보, 세르비아 ...... 뭔가 듣기만 해도 알쏭달쏭하고 전쟁지역으로만 인식된다. 별로 관심이 없었는데 이 책을 읽고 나서 아직도 이런 분쟁이 현재진행형이란 것을 알게되었다. 뭐든 막연하게 알고 있으면 편견이 생기고, 한 번 생긴 편견은 관심을 갖고 공부하기 전 까지는 깨기 힘든 것 같다. 유고슬라비아 - 세르비아 (코소보, 보이보디나 자치구) - 코로아티아 -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 슬로베니아 - 마케도니아 - 몬테네그로 동유럽에 나타난 '문화적 민족주의'가 서유럽과 어떻게 다르며 왜 생겨났으며, 그 민족주의로 인해서 내전이 왜 발생했는지 상세하게 설명하고 있다. 중재자로 나선 EU와 미국의 역할도 실리추구라는 명백한 국제사회의 이념에 기반하여 잘 설명하고 있다. 특히, 마케도니아 부분이 흠미로웠는데..... '굴러온 돌이 박힌 돌 뺀다'고 우리가 알고 있는 알렉산더대왕의 그 마케도니아가 아니다. 그 시대의 마케도니아인들은 흐지 부지 되었고 슬라브계의 민족으로 대채된 상황에서, 근대에 다시 알바니아계 민족이 굴러온 돌이 된 상황이다. '목소리 큰 놈이 이긴다'고 정통성과 정체성이 모호해보이는 알바니아계 민족이 자신들의 권리를 주장하는 것이 받아들여지는게 다소 이해가 안가는 부분이긴 했다. 아마도 무력으로 제압할 수 있는 월등한 힘이 없어서 이런 일이 벌어졌을 것이다. 역사에서 배울 수 있다. 인도주의는 없으며 실리추가만 존재한다. 그 속에서 새우등 터지지 않기 위해서는 확실한 국방력이 필수인 것 같다. 역시 돌고 돌고 돈다. ------ 코소보 분쟁 요약? 코소보 민족분쟁의 시작 세르비아인 알바니아인 오스만 터키가 세르비아 왕국을 몰락시키고, 이 지역에 이슬람으로 개종한 상당수 알바니아인들을 대거 이주시키면서부터 시작된다. 코소보 세르비아 중세 왕국의 발원지 세르비아 독립 정교의 총 본산지가 있던 곳 코소보 자치권을 1989년 세르비아가 강제로 폐지 코소보 지역 알바니아인들의 시위와 저항, 이에 대한 세르비아 경찰들의 탄압이 꼬리를 물고 이어 짐 ------- #김철민 #동유럽의 민족 분쟁 #코소보 #세르비아

Popular Posts